인천시, 청년 발달장애인‘행복씨앗통장’참가자 신청 접수
상태바
인천시, 청년 발달장애인‘행복씨앗통장’참가자 신청 접수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1.04.0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4일부터 23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
본인부담금 월 15만 적립하면 15만원을 3년 동안 지원
지난 3월 31일 진행된 인천시·NH농협은행 행복씨앗통장 업무협약 체결현장(사진=인천시)
지난 3월 31일 진행된 인천시·NH농협은행 행복씨앗통장 업무협약 체결현장(사진=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4월 14일부터 청년 발달장애인‘행복씨앗통장’참가자 모집을 위한 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행복씨앗통장’은 인천시가 청년 발달장애인에 대한 자산형성 지원을 위해 전국 최초로 실시하는 사업으로 4월 14일부터 23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 받는다. 

신청 대상은 공고일(2021. 4. 7) 기준 현재 인천 거주 만16세 이상 39세 이하(해당 출생일 1982.1.1~2005.12.31.)이고 「장애인복지법」상 등록된 지적 또는 자폐성 장애인으로 소득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이며 신청자 중 200명을 선정해 5월부터 지원 한다.

지원방법은 행복씨앗통장 계좌를 통해 본인부담금 월 15만을 적립하면 시비와 군·구비로 15만원을 추가로 3년 동안 지원해 주는 형태다.

3년 동안 마련된 자금은 주택임차비, 본인 및 자녀 고등교육비, 기술훈련비 등의 자립 자금 용도로 활용되고 의료비, 치료비, 보조기기 구입 대여료 등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시는 지난 3월 31일‘행복씨앗통장’사업 추진을 위해 주관은행으로 농협은행을 선정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