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보건소, 찾아가는 노인 결핵 검진 실시
상태바
동구보건소, 찾아가는 노인 결핵 검진 실시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1.04.06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결핵협회 인천시지부와 함께 노인요양시설 중심으로 방문 검사

인천시 동구(구청장 허인환) 보건소는 이달부터 결핵 감염에 취약한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결핵 검진사업’을 시행한다.

6일 구에 따르면 찾아가는 결핵 검진은 대한결핵협회 인천광역시지부와 함께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 주로 생활하는 노인요양시설을 직접 방문해 결핵검진을 실시해 결핵환자를 조기 발견·관리하는 사업이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은 휴대형 엑스선(portable X-ray) 장비를 활용하여 검진을 실시하고, 어르신들이 많이 모이는 시설은 이동검진차량을 활용한다. 검진방법은 엑스선 촬영 후 실시간으로 X-ray를 판독한 후 결핵유소견자 및 결핵 유증상자 대상으로 객담검사를 한다.

검진 결과 결핵 확진자인 경우 의료기관과 연계한 주기적인 진료 및 복약관리를 시행하고, 유소견자(의사의 진단 결과 질환이 의심되는 사람)의 경우 검진일로부터 6개월 이내 재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결핵 발생률이 높고 유행 파급력이 큰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결핵의 전형적인 증상(2주이상 기침, 가래 등)이 나타나지 않아도 매년 결핵검진을 받으시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