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초복맞이 치킨 나눔 행사 진행
상태바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초복맞이 치킨 나눔 행사 진행
  • 배재민 기자
  • 승인 2020.07.1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에서는 7월15일부터 양일간 코로나19로 힘든 하루하루를 보내는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따뜻한 응원을 전하는 취지로 착카 노랑통닭과 함께하는 초복맞이 건강하계(鷄) 맛있쥐!를 진행했다.

7월 15일은 복지관 정규프로그램 선정자 응원 프로젝트로, 정규프로그램 선정자 중 참여 의사가 있는 100명에게 즉석에서 튀긴 따뜻한 치킨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접목하여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했다.

또한 7월 16일은 인천관내 7개 지역의 시각장애인 단체를 통하여 100명에게 치킨을 배분해 각 지역별로 시각장애인들에게 비대면 서비스로 전달했다.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이춘노 관장은 “작년에도 이어 무더운 여름 복지관에 찾아와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따뜻한 행사를 진행해주신 노랑통닭 김장윤 대표님 이하 임직원 여러분들게 먼저 감사의 말씀 드린다.”며 “이번 행사 추진 방안에 대한 논의를 통해 코로나19 계속되는 확진자 발생과 시각장애인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드라이브 스루 등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비대면 서비스 등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여 운영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노랑푸드가 소유하고 있는 푸드트럭 ‘착카’는 ‘착카데이 : 착카로 나누는 행복한 기부’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2017년부터 지속적으로 매월 정기적인 나눔 기부 행사를 실천해오고 있다.

 

배재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