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SW(소프트웨어) 활용해 ‘아동문제’ 해결
상태바
인천시, SW(소프트웨어) 활용해 ‘아동문제’ 해결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7.15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아동문제를 시민 및 기업이 함께 참여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역 아동문제를 시민과 기업이 함께 해결해 나가는 사회문제 해결형 사업인‘인천SOS랩 구축 및 SW서비스 개발사업’(인천SOS랩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인천SOS랩 사업은 기존 공급자 중심의 연구개발(R&D)방식에서 벗어나 수요자의 관점에서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하는 사업으로 시민이 능동적으로 참여하여 지역 문제를 발굴하고 지역 기업들과 협력하여 SW서비스 솔루션을 개발하고 지역 확산을 촉진하는 사업이다.

시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주요 아동문제(아동학대, 교통사고, 아동성범죄, 교육문제)를 심각한 사회문제로 인식하여 문제 해결을 위한 인천SOS랩 사업을 준비해 왔다.아동을 포함한 지역 주민, 아동 관련 전문가, 기업, 지자체가 ▲인천SOS랩 구축 및 운영 ▲문제해결 솔루션 설계 ▲솔루션 기술 상용화 및 실증 ▲성과확산 및 관련 산업 육성이라는 4대 중점과제 운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시는 인천SOS랩을 중심으로 관내 주요 기관과 거버넌스를 구축, 민·관·산·학이 협업하는 문제 해결 체계를 만들어 나가며 분야별 전문가들이 시민들의 아이디어에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 피드백을 제공해 시민들의 문제 해결 솔루션이 지역에 실제 적용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시민들은 인천SOS랩 시민연구소 활동을 통해 지역 아동문제 해결에 나선다. 인천SOS랩 시민연구소는 지역 아동문제 해결에 관심 있는 지역 시민들을 모집, 정기적으로 아이디어 워크숍을 통해 지역의 아동문제를 발굴하고 해결을 위한 솔루션을 도출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아동의 안전·케어 관련 문제 해결뿐만 아니라 관련 솔루션을 개발한 SW·AI 기업의 국내·외 성장을 지원하여 시민들이 만들어내는 우수한 아이디어의 지속적 발굴과 지역 기업의 아이디어 개발을 통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SW서비스가 도출되는 새로운 지역 산업 생태계가 구축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우리 시의 주요 추진 과제인‘시민이 안심하는 안전도시 인천’의 중심에는 아동이 있다”며“아동과 시민 모두가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과 함께 적극적으로 SOS랩을 운영하고, 디지털 SW기술을 활용해 아동문제를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