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T, 세계최초 열차․역사 수어영상․문자 안내서비스
상태바
SRT, 세계최초 열차․역사 수어영상․문자 안내서비스
  • 편집부
  • 승인 2019.11.27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R은 SRT와 역사 내 응급상황을 청각장애승객에게 수어 애니메이션과 자막으로 제공하는‘수어영상․문자 안내서비스’를 18일부터 SRT 4개 열차와 수서·동탄역에서 시범 운영한다.

‘수어영상․문자 안내서비스’는 열차 내 응급안내방송을 전용앱(SRT 응급손말안내서비스)이 설치된 청각장애인 승객의 스마트폰에 수어 애니메이션과 문자로 제공하고, 역사 내 전광판을 통해서도 실시간 송출하는 인공지능 음성인식 시스템이다.

교통수단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응급 안내방송은 대부분 음성으로만 전달되어 국내 30여만 명 청각장애인은 응급상황 대처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 이런 가운데 SR이 구축하는 청각장애인 접근성 개선 시스템은 세계 최초 사례로서 대한민국 공공 ICT 서비스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이번 서비스는 새로운 상상을 통한 국민의 철도 플랫폼이 되겠다는 SR의 비전 달성을 위한 결실이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를 포용한 진정한 국민의 철도플랫폼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배재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