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
상태바
설날
  • 편집부
  • 승인 2012.01.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영옥

집이 없는 이도 가족이 없는 이도

공평하게 나이를 먹는 것처럼

누구나 떡국 한 그릇씩은 먹을 수 있는

넉넉함이면 좋겠다

설날 하루만이라도

배고픈 이 없고

아픈 이 없고

슬픈 이 없고

모두다

행복한 웃음 지울 수 있으면

참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