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자폐 근로자를 위한 안내서 발간
상태바
국내 최초, 자폐 근로자를 위한 안내서 발간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1.06.09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께웃는재단, 「자폐성장애인과 함께 일하기 : 사업체를 위한 가이드」 출판

함께웃는재단에서는 하나금융나눔재단의 후원을 받아 자폐성장애인을 위한 근로지원 안내서 함께웃는시리즈 3 「자폐성장애인과 함께 일하기 : 사업체를 위한 가이드」를 출판했다.
    
「자폐성장애인과 함께 일하기 : 사업체를 위한 가이드」는 “An Employer’s Guide to Managing Professionals on the Autism Spectrum, by Marcia Scheiner, 2017”의 번역본이다. 

영미권에서는 사업현장에서 자폐인과 함께 일하는데 필요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지침서로서 널리 활용되고 있으며, 취업을 준비하는 자폐당사자들에게도 권해지고 있다.  자폐 근로자가 일터에서 직면하게 되는 어려움에 대한 합리적이고 실용적인 해결책을 제시하여 매니저와 동료가 자폐직원들을 이해하고 지원해 서로의 성공적 적응을 도와줄 수 있도록 기획된 매뉴얼이다. 번역은 한국자폐학회장이자 단국대 특수교육과 교수인 김은경, 동 보대학원 교수인 전상신, 노승림 교수가 맡았다.

함께웃는재단에서는 이 책을 전국의 유관 기관, 장애인표준사업장, 사회적 기업, 대학 등에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며, 자폐관련 정보콘텐츠인 함께웃는재단 유투브 채널의 ‘소개해요 톡톡’ 코너를 통해 이 책에 대한 안내와 직장에서의 실질적인 활용법도 소개할 계획이다.
      
함께웃는재단 김정웅 이사장은 “이 책의 보급을 통해 자폐성 장애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자폐 근로자들과 함께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근로 환경이 구축되어서 원만하고 안정된 직장 생활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 책은 전국 모든 서점 및 온라인 서점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