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시장, “장애인도 불편 없이 운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
상태바
유정복 시장, “장애인도 불편 없이 운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2.07.04 15:02
  • 수정 2022.07.0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후 장애인체육인들과 첫 만남…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배려와 지원 약속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4일 장애인 체육인과의 면담에 앞서 휠체어를 밀어주며 시장실로 안내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4일 장애인 체육인과의 면담에 앞서 휠체어를 밀어주며 시장실로 안내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4일 오전 시장 접견실에서 최의순 씨(59세) 등 장애인 체육인들과 만나 신체적으로 불편하신 분들이 불편 없이 생활 할 수 있도록 시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만남은 민선8기 시장 취임 이후 첫 시민과의 만남으로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에 대한 지원과 배려를 우선 추진하겠다는 의미다.

이 자리에서 최씨는 “장애인들이 맘껏 운동 할 수 있도록 장애인 체육 활성화에 노력해 달라”고 부탁했고, 유 시장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만남은 지난 선거기간 중 유 시장을 만난 최씨가 당선이 되면 시장실을 방문하고 싶다고 의사를 밝혔고, 민선8기 시장으로 당선된 유 시장이 약속을 지키겠다고 한 초청에 따라 이뤄졌다.

한편, 유 시장은 민선8기 인천광역시의 3대 핵심가치로 ‘균형’, ‘창조’, ‘소통’로 제시하면서, 특히, 지역, 계층, 세대 간 불균형을 반드시 해결해 ‘시민이 행복한 세계 초일류도시 인천’을 만들겠다고 밝힌 바 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