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장애인체육회, 중증 4명 등 장애인 6명 일자리 제공
상태바
인천시장애인체육회, 중증 4명 등 장애인 6명 일자리 제공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2.01.05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장애인체육회(회장 박남춘)는 자체 운영하는 인천장애인국민체육센터에 1월 중증장애인근로지원인 제도를 이용, 중증장애인이 근로할 수 있는 일자리를 제공한다.

이는 전국 장애인체육시설 중 최초로 도입되는 것으로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연계해 계양디딤돌보호작업장과 장애인 우선 고용을 조건으로 계약을 맺고, 중증장애인 4명을 포함한 총 6명의 장애인에 대한 일자리를 제공했다. 6명의 장애인들은 체육센터의 환경미화 업무를 할 예정이다.

체육회는 중증장애인이 원활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센터 운영에 있어 해당업무에 대한 적응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근로환경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시장애인체육회 이중원 사무처장은 “인천장애인국민체육센터가 장애인체육시설의 메카로서 장애인들이 체육활동으로 삶의 질을 높이는 것뿐만 아니라, 중증장애인에게 근로 기회를 제공하는 공간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