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소방본부, 추석연휴 응급상황 대비 구급상황관리사 비상근무
상태바
인천소방본부, 추석연휴 응급상황 대비 구급상황관리사 비상근무
  • 권다운 기자
  • 승인 2021.09.1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소방본부는 추석 연휴 기간 시민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9월 17일부터 9월 23일까지 7일간 구급상황요원을 대폭 증원해 24시간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최근 5년간 추석 연휴 기간 종합상황실에 접수된 응급의료 상담은 하루 평균 523건으로 이는 평상시 159건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특히, 병원·약국 안내 상담이 하루 평균 428건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응급상황 발생 시 119로 전화하면 구급상황관리사로부터 진료 가능한 병원안내 및 의료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응급상황일 때 구급차 출동까지 요청할 수 있다.

윤인수 인천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장은 “명절에는 기도 막힘이나 음식물 조리 중 화상 등의 응급상황이 많아 주의가 요구된다.”며,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히 119로 신고하고, 구급상황관리사가 지도하는 대로 응급처치를 하면서 구급대원이 오기를 기다려야 한다.”고 말했다.

권다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