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각장애인복지관, ‘행복이음’ 현판 전달식 진행
상태바
인천시각장애인복지관, ‘행복이음’ 현판 전달식 진행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3.2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관장 이춘노)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사랑 실천을 이어가는 “행복이음” 현판을 제작하여 행복이음 6호점(신태양옵티마약국), 행복이음 7호점(굴세상 학익점), 행복이음 8호점(신한은행 학익동지점)에 방문하여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행복이음 6호점(신태양옵티마약국)은 후원금 지원 뿐만 아니라 매년 연말에 귤을 지원해주시는 등 시각장애인들의 이웃을 위해 정기적인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행복이음 7호점(굴세상 학익점)도 지속적으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주고 있다. 행복이음 8호점(신한은행 학익동지점)은 후원금 지원과 더불어 매년 김장김치 지원 등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물품 지원도 실천해주고 있다.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관장 이춘노)은 “코로나19로 여러 가지 상황이 좋지 않은 시기에도  소외계층에 따뜻한 관심을 가지고 기부해주시는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따뜻한 정성이 모여 어려운 시기를 다함께 극복할 수 있길 바라며 지역 내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행복이음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행복이음이란 “시각장애인에게 사랑 실천을 이어가는 이웃”들을 말하며 매장을 경영하는 자영업자 또는 중소기업, 프랜차이즈, 학원, 병원, 개인 등 어떠한 이웃도 참여가 가능하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