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 관련 장애인방송(수어) 확대 실시
상태바
방통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 관련 장애인방송(수어) 확대 실시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2.1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주요 브리핑 시 현장 수어통역 영상 송출 등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 이하 ‘방통위’)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과 관련, 청각장애인들이 신속 정확하게 관련 정보를 전달받을 수 있도록 장애인방송(한국수어)을 확대 실시한다고 밝혔다. 

방통위는 먼저, 정부(질병관리본부 등) 주관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 예방캠페인에 한국수어 제작지원을 함으로써, 장애인들에게 구체적인 예방수칙을 알릴 수 있도록 했다.

방통위는 앞으로도 재난방송 시 장애인방송이 함께 제공될 수 있도록 재난방송 주관사(KBS)를 지원하고, 장애인방송 제공 여부를 계속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또한, 정부가 주관하는 모든 방송광고·캠페인 및 주요브리핑 시 수어방송이 송출될 수 있도록 2월 중에 관계기관 및 방송사들과  협의를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어 재난방송 강화를 위해 고시를 개정하고, 재난방송 수어 전문인력 양성에 착수키로 했다.

한상혁 위원장은 “국가 재난상황 등 긴급상황에서 장애인의 방송접근권은 더욱 확실하게 보장되어야 한다”며 “앞으로 장애인방송에 부족함이 없는지 면밀히 살피고 관계부처 및 방송사, 유관기관들과도 계속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