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민의 삶을 살피다! 인권을 더하다!
상태바
인천시민의 삶을 살피다! 인권을 더하다!
  • 차미경 기자
  • 승인 2019.11.12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 인권보호관, 시범운영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시 소속 행정기관, 출자․출연기관, 시의 지원을 받는 복지기관이 인권행정을 펼치도록 인권교육, 상담, 종사자 간담회를 담은 ‘찾아가는 인권보호관’을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인천광역시 시민인권보장 및 증진에 관한 조례」(2019.1.7.) 시행에 따라, 시는 법률, 여성, 이주민, 노동, 장애인 분야 등 2인의 상임인권보호관과 6인의 비상임인권보호관을 위촉하고, 시민의 인권보호 및 증진을 위해 독립적인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찾아가는 인권보호관’은 인권의 기본가치, 인권을 기반으로 하는 행정, 인권침해사례 및 구제안내 등을 포함한 인권교육을 진행하고 기관 종사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할 예정이다. 
 
2019년 참여기관은 인천광역시 여성가족재단, 인천문화재단, 인천주민참여예산지원센터, 가족상담소, 여성쉼터, 장애인성폭력상담소, 한부모 가족복지시설 등 7곳이다. 
 
인천시는 시민의 인권침해 사안의 구제활동뿐만 아니라 사전예방을 위한 홍보와 교육을 통해 시민의 삶 곳곳에서 인권이 더해가도록 적극적인 인권행정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