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위, 전국 도서관서 인권영화 4편 무료상영
상태바
인권위, 전국 도서관서 인권영화 4편 무료상영
  • 배재민 기자
  • 승인 2019.11.0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6일~12월10일
 

국가인권위원회(인권위)는 11월 6일부터 세계인권선언일인 12월 10일까지 약 한 달간 전국의 105개 도서관에서 인권위가 기획·제작한 인권영화 4편을 선보인다.

이 중 영화 <4등>은 부모의 이기심에 갇힌 아이들의 일상을 조명한다. 애니메이션 영화인 <별별이야기 1>은 차별을 유쾌하게 풍자해 우리 안의 편견을 돌아본다. 영화 <어떤 시선>과 <시선 사이>는 장애아동·노인·양심적 병역거부자 등 우리가 주목해야 할 이웃들의 모습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담았다.

모든 인권영화는 무료로 상영되며, 도서관별 상영작 및 자세한 행사 일정은 인권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상영회에서는 영화 감상평 쓰기, 인권영화 퀴즈, 인권도서 전시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인권위 관계자는 “이번 전국 도서관 인권영화 상영회를 통해 인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인권감수성을 향상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재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