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 협약 체결
상태바
남동구, 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 협약 체결
  • 배재민 기자
  • 승인 2019.08.13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는 지난 12일 남동구 소재 크린토피아 4개 업체와 ‘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에 대한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참여업체는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 간석금호어울림점, 구월아시아드점, 인천지사 등 4개 업체다.
 
 해당 업체들은 향후 1년 간 남동구 내에서 발생한 재난‧재해로 저소득 취약계층 세대에 의류‧침구류 등 오염 피해가 발생하면 무료 세탁서비스를 지원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 장덕수 대표는“저소득 재난‧재해 피해가구에 무료세탁 서비스를 후원할 수 있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재능 나눔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번 협약 사업으로 취약계층 주민이 재난‧재해 가운데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며“구에서도 다양한 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더욱 안전한 남동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배재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