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목소리 기부 축제…시민 1만여명 참가
상태바
SC제일은행, 목소리 기부 축제…시민 1만여명 참가
  • 배재민 기자
  • 승인 2019.06.1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각장애인 오디오북 

제작‧기부 사회공헌
 
 서울SC제일은행은 지난 6일과 7일 서울 종로구 SC제일은행 본점에서 개최된 ‘착한 목소리페스티벌’이 시민 1만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은 ‘착한 목소리 페스티벌’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오디오북을 제작, 기부하는 SC제일은행의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올해 주제는 ‘시각장애청년, 퓨처메이커스(Futuremakers)를 위한 창의적 기업가 가이드’로, 시각장애청년들이 사고의 전환을 통해 누구보다 우수한 자신만의 강점과 자질을 찾아내 사회 혁신을 이끄는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의 오디오 콘텐츠로 제작될 예정이다. 
 
 오디오북을 녹음할 목소리 기부자 100명을 선발하는 ‘착한 목소리 오디션’에는 총 1만여 명의 사람들이 참가해 약 100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여기에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소속 시각장애인 20명이 ‘시각장애인이 듣기 좋은 목소리, 따뜻한 마음이 느껴지는 목소리’ 등의 심사기준에 따라 심사를 맡아 시각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오디오북을 제작한다는 의미도 더했다.
 
 이번 착한 목소리 페스티벌에서는 시각장애에 대한 편견을 깨고 시각장애청년들이 사회혁신을 이끄는 미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응원하자는 취지를 반영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되었다.
 
 참가자들은 ‘시각장애 편견 깨기’, ‘점자체험’, ‘시각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체험’, ‘시각장애청년들에게 응원메시지 보내기’, ‘시각장애청년 자립지원을 위한 기금모금’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오디션 참가자 전찬호 씨는 “목소리 오디션뿐만 아니라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시각장애를 가진 청년들이 나와 다르지 않다는 걸 느낄 수 있었다.”며 “내 목소리가 시각장애 청년들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역량을 키우는 데 보탬이 된다니 뿌듯하다.”고 말했다.   
 
 ‘시각장애청년, 퓨처메이커스(Futuremakers)를 위한 창의적 기업가 가이드’는 페스티벌에서 선정된 목소리 기부자들의 녹음을 거쳐 오는 8월 완성된다. 
 
 제작된 오디오북은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미디어접근센터를 통해 전국 시각장애인 기관 및 맹학교에 기부될 예정이며, 시각장애인과 비장애인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SC제일은행 ‘더착한TV’ 유튜브 채널에도 게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