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저소득아동 26명의 작은 소원 선정
상태바
연수구, 저소득아동 26명의 작은 소원 선정
  • 차미경 기자
  • 승인 2019.06.05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원을 말해 봐~’사업 추진
 
연수구(구청장 고남석)는 지난 5월 9일부터 22일까지 저소득아동을 대상으로 소원을 접수한 결과, 26명 아동의 작은 소원을 선정해 소원을 이뤄주기로 했다.
 
 구는 트리플스트리트(대표이사 정성조)의 후원으로 저소득 초등학생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가족과 함께 하고 싶은 여행 ▲본인이 꼭 갖고 싶거나 선물하고 싶은 물품 ▲평소 꼭 해보고 싶었던 활동의 사연을 접수받아 소원을 이루어주는 ‘소원을 말해 봐~’사업을 추진했다.
 
 공모기간 중에는 130명의 갖가지 사연이 담긴 소원이 접수됐다.
 
 ‘작년 무더위에 아토피로 고생했던 동생에게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에어컨을 선물하고 싶다’, ‘힘든 항암치료를 이겨내고 있는 아버지를 위해 수술 전 가족여행을 가고 싶다’, ‘장래희망이 음악선생님인데 꿈을 이룰 수 있도록 건반을 가지고 싶다‘ 등 다양한 소원이 접수됐다.
 
 소원심사에 참석한 위원은 “심사하는 동안 아이들의 사연에 마음이 짠하기도 하고 순수하고 꾸임 없는 아이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며, “모든 아동의 소원을 다 들어주지 못해 미안하다.”고 심사소감을 밝혔다.
 
 구 관계자는 “소원이 선정된 아동에게는 최대 50만원의 희망소원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라며, “경제적 어려움으로 이루지 못한 소원성취의 기회를 마련해 준 트리플스트리트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