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아이 돌봄’ 위해 LH인천북서권주거복지지사와 맞손
상태바
서구, ‘아이 돌봄’ 위해 LH인천북서권주거복지지사와 맞손
  • 차미경 기자
  • 승인 2019.06.0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지난 5월 31일 LH인천북서권주거복지지사(지사장 신정재)와 ‘다함께 돌봄 센터’ 설치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다함께 돌봄 센터’는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부모의 맞벌이 등으로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만 6~12세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숙제·독서지도, 학습 및 놀이 활동, 일상생활교육, 아동 및 학부모 상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돌봄 시설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LH인천북서권주거복지지사는 관내 돌봄 시설 필요지역 내 소재한 LH임대아파트의 주민공동시설 유휴공간을 돌봄 센터 설치공간을 제공하고, 구는 관련 예산을 확보해 돌봄 시설로 정비 후 돌봄 센터를 개소, 운영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서구와 지사는 돌봄 서비스 제공을 통해 자녀 돌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의 양육부담을 줄여 돌봄 공백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돌봄 센터 설치 추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협약식에 이재현 서구청장은 “다함께 돌봄 센터는 관내 돌봄 수요가 많은 지역에 우선 설치를 추진하고, 지역별 여건 및 수요에 따라 향후 연차별로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며, “아이 낳고 싶고, 양육하기 쉽고, 교육하기 조히은 서구를 만들어, 아이와 부모 모두가 행복한 서구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